5월2일은 100번째 릴레이 1인시위가 진행된 날이였습니다
5월2일은 100번째 릴레이 1인시위가 진행된 날이였습니다
  • 이용경 시민기자
  • 승인 2019.05.07 18:16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단이 한몸과 다름없는 한국지역사회교육협의회에 통장압류추심, 명도강제집행 예고 등 재단설립취지에 반하여 협의회를 탄압하는 행위의  항의하기 위하여 전국협의회 회원들은 2월11일부터 릴레이로  1인시위를 시작했습니다. 오늘이 5월7일이니 벌써 3개월이 되어갑니다. 


전국협의회의 항의에도 재단은 3월15일 협의회의 사무실과 강의장이 있는 5층에 대한 명도강제 집행을 강행해서 50년동안 지속해온 협의회의 평생교육 업무가 마비되었습니다.


전국협의회 회원들은 50년 평생교육의 역사를 중단시킨 재단의 처사에 분노하며 잠실사거리, 동부지방법원, 청와대, 국회, 서울시교육청 앞에서 릴레이  1인시위를  이어왔습니다.


그동안 중앙협의회의 이사와 회원은 물론, 제주에서부터  서울까지 전국협의회 실무자와 회원들 60여명이 릴레이 1인시위에 동참했습니다. 1인시위에 참여하는 못하는 많은 선생님들은 지지와 응원의 메세지를 보내면서 힘을 모아주셨습니다.
그 힘을 받아서 5월2일 드디어 100번째 1인시위가 진행되었습니다.

혼자서는 어려운 일이였습니다. 많은 분들이 뜻을 모아서 동참해주셨기에 100번째 시위까지 이어질 수 있었습니다. 100번째 시위로 끝나는 것이 아닙니다. 5월3일에도 101번째, 102번째 1인시위는 계속되었습니다. 이 사태가 해결될때까지 회원들은 1인시위를 이어가기로 결정하였습니다. 조용하지만 지치지 않고 강한 의지를 보여주시는 회원여러분이 존경스럽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조랑 2019-05-09 08:59:57
100일동안 전국에 계신 모든분들이 한마음 한뜻으로 50년 지역사회교육운동의 뿌리를 지키고자 1인 시위를 하고있습니다. 종이로만 통하는 나라의 법이 아니라 진실이 통하는 국민의 법이 되길 간절히 기원해봅니다. 우리의 간절함을 들어주세요. 진실을 들어주세요.

황현정 2019-05-08 18:35:36
한마음 한뜻이 모여져 큰 울림으로 지역사회교육협의회를 지켜낼 것입니다. 수고하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김은실 2019-05-08 10:44:27
Kace 소속 회원들의 1인시위와 조용한 외침은 결코 헛되지않을것입니다 ~~수고에 감사드리고 , 응원합니다 ^^

백미임 2019-05-08 10:06:33
한국지역사회교육협의회를 지키기 위해 1인 시위하시는 선새님들의 노고가 헛되지 않고,
50년간이어온 지역사회교육운동이 영원히 계속될 수 있도록 관계당국은 정확하게 판단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김원숙 2019-05-08 08:39:30
지역사회교육운동에 헌신하시는 선생님의 노고에 무어라 할말이 없습니다. 50년의 노력이 헛되지 않도록 제대로 된 해결이 이루어지길 바랍니다. KACE와 함께 하시는 많은 분들이 계셔서 든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