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정읍시 도시재생 시민 포럼’, 올해로 세 번째 열려
‘2019 정읍시 도시재생 시민 포럼’, 올해로 세 번째 열려
  • 정하늘 시민기자
  • 승인 2019.05.28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자인, 도시의 품격을 말하다’주제로 도시경관에 대한 방향 설정
출처: 정읍시청 보도자료
출처: 정읍시청 보도자료

‘2019 정읍시 도시재생 시민 포럼’이 5월 31일(금) 오후 2시 정읍시립중앙도서관 1층 소강당에서 개최한다.

 

쇠퇴한 원도심을 살리고 커뮤니티 주도의 지속 가능한 도시혁신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개최되는 포럼은 올해로 세 번째를 맞고 있다.

 

이번 포럼은 ‘디자인, 도시의 품격을 말하다’ 라는 주제를 가지고 전문가들의 발표에 이어 참석자들과 자유로운 토론을 통해 의견을 공유할 예정이다.

 

포럼의 좌장은 정철모 정읍시 도시재생지원센터장이 맡았으며, 3명의 전문가가 주제발표에 나선다.

 

첫 번째로 한국건축가협회 도시재생위원장 김선아 대표의 ‘창덕궁 앞 열하나 동네 6년의 경험’ 이라는 주제로 발표가 진행된다.

 

이어 한광야 동국대학교 교수의 ‘서울 해방촌 도시재생 및 디자인 사례’ , 중앙대학교 이석현 교수의 ‘도시재생 뉴딜과 공공디자인’ 이라는 주제로 발표가 진행된다.

 

또한, 종합토론에서는 사람들이 떠나고 잊혀져가는 도시공간의 새로운 재창조와 지속 가능한 도시재생에 대한 열띤 토론을 통해 역사와 문화를 함께 아우르는 정읍 원도심만의 독특한 도시디자인 방향 설정을 논의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포럼은 원도심 활성화와 지속 가능한 정읍 발전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을 이끌어 내고 주민 간 공감대를 형성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