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특별자치시, 면지역 마을로 찾아가는 스마트폰 배움터 열린다
세종특별자치시, 면지역 마을로 찾아가는 스마트폰 배움터 열린다
  • 이민지 시민기자
  • 승인 2019.07.18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 23~8. 30. 8개 면지역 12개 마을서 기초·필수과정 교육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오는 23일부터 다음달 30일까지 관내 8개 면 지역 12개 마을에서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스마트폰·폴더폰 교육을 실시한다.

이번 교육은 종촌동과 조치원읍에 위치한 시민정보화교육장과 거리가 멀어 접근성이 낮은 면지역 마을 주민들의 정보격차를 해소하고 어르신들의 정보 활용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실시된다.

주요 교육내용은 스마트폰 화면 터치감 익히기 자판/음성 입력하기 문자 및 사진 전송 무료 와이파이 설정 방법 화상통화 하기 카카오톡 사용법 인터넷/뉴스 검색 길찾기 등이다.

교육 장소는 지난 12일까지 교육 수요조사 결과에 따라 관내 금남면 3, 장군면 1, 부강면 1, 전동면 1, 연기면 1, 연동면 3, 전의면 1, 소정면 1곳의 경로당이나 마을회관에서 실시된다.

특히 지난해와 달리 올해 교육에서는 폴더폰을 갖고 있는 어르신을 대상으로도 교육이 진행되며, 교육 효과 향상을 위해 첫날 배운 내용을 다음날 반복해서 배울 수 있도록 이틀에 걸쳐 진행된다.

최필순 정보통계담당관은 이번 찾아가는 스마트폰·폴더폰 교육을 통해 시민정보화교육장을 찾기 힘든 면지역 마을 주민들을 대상으로 실시된다앞으로도 다양한 계층을 위한 스마트폰 활용 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