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봉구, 돌봄서비스 함께하는 ‘야간 부모교육’ 운영
도봉구, 돌봄서비스 함께하는 ‘야간 부모교육’ 운영
  • 김재희 시민기자
  • 승인 2019.08.07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년째 부모교육 프로그램 운영, 2010년부터 워킹맘 위한 ‘야간 부모교육’ 운영
강의참여 부모의 아이들 대상으로 아동 요리강의 진행해 돌봄서비스도 제공
도봉구 야간 부모교육(출처 도봉구청)
도봉구 야간 부모교육(출처 도봉구청)

 

도봉구(구청장 이동진) 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 아동·청소년 부모들을 대상으로 진행하고 있는 ‘야간 부모교육’이 평균 30여명 이상의 학부모, 교사 등이 참여하며 높은 만족도를 보이고 있다.

구는 2008년부터 12년째 학부모의 의견을 수렴해 교육주제, 강사 등을 선정해 ‘부모교육’을 진행해오고 있으며, 2010년부터는 더 많은 학부모들의 참여를 위해 ‘야간 부모교육’으로 운영하고 있다.

특히, 구는 대부분의 부모교육이 낮 시간대에 진행되어 직장이 있는 부모들은 참여가 어려운 점을 반영해, 오후 7시 30분으로 강의 시간을 배정해 전업주부와 워킹맘 모두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이뿐 아니라, ‘야간 부모교육’에 참여하는 부모의 아이들을 대상으로 ‘아동사회성 프로그램’을 함께 운영하고 있다. ‘아동 사회성 프로그램’은 5세~10세의 유?아동을 대상으로 진행하며, 아동요리 지도사의 지도하에 요리를 매개로 한 집단 활동을 운영한다. 참여 아동은 집단 활동을 통해 또래와의 관계 형성을 배우고, 동시에 저녁식사를 해결하는 일거양득의 효과를 내고 있다.  

‘야간 부모교육’ 참여는 매달 도봉구보건소 정신건강복지센터(2091-5222, 5235)로 전화하거나, 직접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강의는 무료로 진행되며, 40명까지 선착순으로 참여할 수 있다.

8월 22일 ‘야간 부모교육’은 ‘문제유형별 우리아이와 의사소통하기’라는 주제로 권희정 부모교육 전문강사의 자녀 유형별 의사소통하기 이론·심화 강의내용을 자녀들에게 적용해보고, 시연해보는 강의로 진행된다.

오는 9월~11에는 TCI(기질 및 성격검사)를 통해 부모와 아이의 기질을 파악하고, 그에 맞는 자녀 양육법에 대해 부모교육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지난 2월과 3월에는 새학기를 맞이하는 아이와 부모들을 위하여 ‘신학기 우리아이 이미지 만들기와 또래관계 형성’, ‘예쁨 받는 아이로 키우기’, 4월에는 ‘우리아이 스마트폰 건강하게 사용하기’란 주제로 강의를 진행했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부모들의 정기적인 교육으로 바람직한 부모의 역할과 효과적인 상호작용 방법을 익힐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며, “야간 부모교육은 자녀도 함께 동행해 아이도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는 돌봄서비스가 함께 제공되고 있는 만큼 많은 주민들이 참여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